지난주 미연준을 위시한 주요 중앙은행의 경기부양책에 대한 투자자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미국증시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마감되었습니다. 제롬 파월 미연준 의장은 하원 증언에서 글로벌 성장 둔화 전망과 만성적으로 낮은 인플레이션에 더 높은 비중을 두며 금리인하에 대한 의심을 없앴습니다. 시장은 인하폭이 불확실할 뿐이지 미연준의 금리인하에 대해서는 더 이상 의심하지 않습니다.   금리 인상에서 금리 인하로의 정책 기조 변화로 주식에서 채권, 원자재까지 "뭐든지 매수"하자는 분위기가 나타났습니다. 많은 시장참가자가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