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전 세계가 경계감을 보이고 있습니다. 2003년 사스(SARS) 사태로 37개국에서 800여 명이 사망했고 경제적 타격도 적지 않았기 때문에, 북경, 상하이 등 중국 대도시에 퍼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.   현재 우한 폐렴이 국제적 공조가 필요한 검역 비상사태에 해당하는지 여부는 분명치 않습니다. 하지만 금융시장의 반응을 보면 투자자들은 회의적으로 보는 것 같습니다.    미중 무역전쟁이 일단락되고 중앙은행은 당분간 금리인상에 나설... 전체 게시물